"대우인터, 3Q 외환 손실 영향에 적자로 돌아서"-HMC

입력 2015-10-21 07:29:22 | 수정 2015-10-21 07:29:22
HMC투자증권은 21일 대우인터내셔널에 대해 "상품 가격의 하락으로 3분기 실적이 예상치를 밑돌았다"고 분석했다. 다만 목표주가 3만4000원과 이 기업에 대한 '매수' 투자의견은 유지했다.

대우인터내셔널은 전날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878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2.03% 줄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4조1794억원으로 15.92% 감소했다. 순손실은 202억원으로 적자로 돌아섰다.

이 증권사 박종렬 연구원은 "미얀마 가스전 영업이익이 큰 폭으로 증가했음에도 불구하고 상품가격의 큰 폭 하락으로 트레이딩 부문의 외형과 마진 감소가 전분기에 이어 지속됐다"며 실적 부진의 이유를 꼽았다.

그는 "미얀마 가스전의 영업이익은 1117억원으로 당초 예상보다 큰 폭 증가했다"면서도 "국제유가 하락에 따른 판가인하에도 불구하고 판매량이 482억 입팡피트로 전년 동기 대비 60%나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기말환율 상승으로 인해 외환부문손실이 695억원 발생했고 기타대손충당금 477억원의 일회성비용이 생겨 세전이익이 적자로 전환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미얀마 가스전의 생산량이 당초 예상보다 큰 폭으로 늘었고 국제유가 하락에도 마진 개선이 이뤄졌다"며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 매력은 여전히 우수하다"고 덧붙였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북한 김정은 체제의 향후 전망을 어떻게 보십니까?

증권

코스피 2,106.6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10% 툴젠 +0.34%
SK디앤디 0.00% 디오 -2.28%
삼성전자 +0.92% 셀트리온 +0.10%
SK가스 -3.24% 삼영이엔씨 +0.86%
지코 -3.23% 셀루메드 -3.2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SDI -1.60%
대한항공 +1.97%
현대중공업 +1.62%
미래에셋대... +1.67%
팬오션 -3.2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24%
셀트리온 +0.10%
클리오 -2.41%
더블유게임... +1.45%
코미팜 -1.6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신세계 +1.07%
현대중공업 +1.62%
롯데쇼핑 +1.07%
LG전자 +1.29%
두산인프라... +5.2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1.71%
서울반도체 +3.57%
이오테크닉... -2.03%
카카오 +1.24%
CJ오쇼핑 +0.3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