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레이더

"원·달러 환율, 1170원 초·중반 등락 예상"

입력 2015-10-02 08:22:26 | 수정 2015-10-02 08:22:26
2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1170원 초·중반 선에서 등락할 것으로 전망됐다.

밤사이 뉴욕차액결제선물환(NDF) 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180.50원에 최종 호가됐다. 최근 1개월물 스와프포인트 1.40원을 고려하면 전일 서울 외환시장 현물환 종가(1176.30원)보다 2.80원 오른 셈이다.

성진호 NH선물 연구원은 "이날 원·달러 환율은 큰 움직임이 없을 것"이라며 "시장이 오늘 밤 발표될 미국 9월 비농업 부문 고용지표에 주목하고 있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잇따른 연내 금리 인상 지지발언이 달러 강세에 영향을 주고 있다는 분석도 있다. 제프리 래커 리치몬드 연방준비은행(연준)장은 1일(현지시간) 이달 중으로 금리를 인상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성 연구원은 "연준 관계자들의 연내 금리 인상 지지발언이 달러 강세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며 "이는 원·달러 하방 경직성이 강해진 원인"이라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미국 제조업 지표가 둔화세를 보이고 있는 점이 금리 인상 가능성을 완화시켜 이날 원·달러 추가 하락을 견인할 수도 있다"고 내다봤다.

NH선물은 이날 원·달러 환율 예상 범위로 1168원~1180원을 제시했다.

박상재 한경닷컴 기자 sangjae@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85.5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95% 셀트리온 +0.79%
SK디앤디 -1.00% 자연과환경 -4.14%
SK가스 -1.90% 툴젠 +2.29%
SK하이닉스 -3.16% 엔지켐생명... 0.00%
무학 +1.72% 제넥신 +1.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이마트 +0.72%
LG생활건강 +1.15%
한미약품 +0.79%
아모레퍼시... -0.49%
현대모비스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7.56%
카카오 -2.61%
고영 +3.51%
컴투스 -4.76%
클리오 +1.23%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16%
삼성전자 -0.42%
두산인프라... +4.14%
한국전력 +1.26%
NAVER -0.8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이오테크닉... +0.72%
파라다이스 +0.66%
에스티팜 +0.82%
에코프로 +3.86%
참좋은레져 +9.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