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이솔루션, 대표·경영진 잇따른 자사주 매입…"주가 하락 과도해"

입력 2015-09-15 13:51:00 | 수정 2015-09-15 13:51:00
광트랜시버 전문기업 오이솔루션의 대표 및 경영진이 잇따라 자기주식을 매입하고 나섰다. 최근 주가 하락이 과도하다는 판단과 전략사업 성공에 대한 의지가 반영됐다는 설명이다.

15일 박용관 오이솔루션 대표는 장내매수를 통해 자기주식 7800주를 취득했다고 공시했다. 이로써 박 대표가 보유 중인 오이솔루션 주식은 기존 42만1500주(지분 8.14%)에서 42만9300주(8.29%)로 늘어났다.

앞서 박찬 부회장과 곽봉신 상무도 장내매수를 통해 각각 4만7524주, 1만주의 자기주식을 매입했다.

오이솔루션 관계자는 "지난달 공개된 2분기 실적이 시장 기대에 밑돌면서 단기간에 주가가 큰 폭으로 하락했다"며 "경영진은 주가 하락이 과도하다고 판단했고, 현재의 어려운 경영환경을 극복하고 추진 중인 전략사업들의 성공에 대한 의지를 표현하기 위해 자기주식을 매입했다"고 설명했다.

오이솔루션의 2분기 연결기준 영업손실은 1억원, 매출은 121억원, 당기순이익은 5억원으로 집계됐다. 정정 공시를 통해 밝힌 올해 예상 매출은 605억원이었다.

회사 측은 "하반기부터 주로 FTTH(Fiber to the home) 용도로 판매가 기대되는 트랜시버 10G EPON과 무선통신시장 타겟인 CSC 트랜시버, 25G 트랜시버 등 신제품들의 매출이 가시화돼 실적이 점차 개선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91.8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6% 구영테크 +4.99%
한미약품 -10.76% KG ETS -2.51%
SK디앤디 -0.11% 툴젠 -4.62%
SK가스 +1.33% 메디젠휴먼... +8.36%
현대산업 +1.16% CJ E&M +5.1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제철 +0.56%
LG화학 +0.83%
POSCO +1.74%
동국제강 +2.64%
아모레G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코미팜 +2.44%
홈캐스트 +4.42%
비에이치 +2.07%
AP시스템 +2.25%
원익홀딩스 -1.5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디스플레... +2.58%
LG화학 +0.83%
SK하이닉스 +0.11%
삼성물산 +0.39%
한화케미칼 +0.4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지스마트글... -29.95%
에스티팜 +4.02%
더블유게임... +1.22%
솔브레인 +1.1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