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美 금리인상 우려 재부각에 급락…다우지수 239P↓

입력 2015-09-10 06:31:54 | 수정 2015-09-10 06:42:05
뉴욕증시는 미국 고용 지표 호조로 기준금리 인상 우려가 재부각하며 급락했다.

9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 대비 239.11포인트(1.45%) 하락한 1만6253.57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27.37포인트(1.39%) 내린 1942.04를, 나스닥 지수는 55.40포인트(1.15%) 하락한 4756.53을 각각 기록했다.

이날 지수는 일본 증시의 7%대 폭등 등 글로벌 증시 강세에 상승 출발했으나 오후 들어 하락세로 방향을 틀었다. 미국 경제 지표가 개선된 모습을 보이며 이달 기준금리 인상 우려를 키운 것이 주가를 끌어내린 요인이 됐다.

미 노동부는 지난 7월 미국의 채용공고(Job openings)가 전월 532만명보다 늘어난 575만명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이는 정부가 집계를 시작한 2000년 12월 이후 최대치다.

다음주 미국 중앙은행(Fed)의 기준금리 결정을 앞두고 고용지표가 지속적으로 개선된 것이 확인된 셈이다.

Fed가 기준금리 인상 여부는 경제 지표에 따라 달라질 것이라고 여러 차례 밝힌 만큼 이날 지표 호조는 금리 인상 기대를 다시 되살리기에 충분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판단이다. 많은 시장 전문가들은 최근 금융시장 혼란이 시작되기 전까지만 해도 Fed가 이달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국제유가가 과잉 공급 우려로 3%대 급락한 것도 투자심리를 위축시키는 요인으로 작용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1.79달러(3.9%) 떨어진 배럴당 44.15달러에 마감했다.

글로벌 주식 시장의 강세가 상승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었지만, 글로벌 공급 과잉에 대한 우려가 더 크게 작용했다.

애플은 이날 새 아이폰 시리즈인 '아이폰6S'와 '아이폰6S플러스'를 비롯해 '아이패드 프로', 신형 애플 TV 등을 선보였지만,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지는 못했다. 시장을 놀라게 할 만한 이슈가 없었던 것이 오히려 주가를 끌어내린 요인이 됐다. 장 초반 상승하던 애플 주가는 1.92% 하락세로 마감했다.

에너지 업종은 2% 가까이 하락해 업종별 가장 큰 하락폭을 기록했다. 이외에도 전 업종이 하락세를 보인 가운데 헬스케어업종과 소비재 업종 등이 큰 폭으로 내렸다.

앞서 열린 유럽 증시는 세계 증시가 초강세를 보인 여파로 사흘 연속 올랐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이날 전날보다 1.35% 오른 6229.01로 거래를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지수도 0.31% 상승한 1만303.12에,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지수 역시 1.44% 뛴 4664.59에 각각 마감했다. 범유럽 지수인 Stoxx 50지수는 1.20% 오른 3272.70을 기록했다.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bky@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4.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0% KG ETS +2.54%
락앤락 -0.72% 구영테크 +1.36%
SK디앤디 -0.76% KJ프리텍 -18.84%
SK가스 0.00% NHN한국사... +3.33%
현대산업 -3.53% 현성바이탈 -19.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차 +1.41%
신한지주 -0.53%
SK하이닉스 -1.62%
KB금융 -2.2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14%
메디톡스 +7.49%
휴젤 +0.03%
테스 +1.16%
지스마트글... -2.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62%
LG화학 -0.20%
현대차 +1.41%
한화케미칼 +0.39%
현대모비스 -0.5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7.49%
카카오 +4.06%
CJE&M 0.00%
셀트리온 +2.14%
컴투스 +3.3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