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證, ELS 8종 DLS 1종 DLB 1종 출시

입력 2015-09-01 09:33:17 | 수정 2015-09-01 09:33:17
대신증권17,35050 -0.29%은 1일 KOSPI200, S&P500, EURO STOXX50, HSCEI, 길리어드사이언시스(Gilead Sciences), USD/KRW환율, 금가격, 은가격, WTI유 최근월선물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원금비보장형 주가연계증권(ELS) 8종, 원금비보장형 파생결합증권(DLS) 1종, 원금보존추구형 파생결합사채(DLB) 1종 등 총 10종의 상품을 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판매한다고 밝혔다.

대신[Balance] ELS 950호는 KOSPI200과 HSCEI를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연 8.00%의 수익을 지급하는 3년 만기 상품이고, ELS 951호는 S&P500과 EURO STOXX50을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연 7.30%의 수익을 지급하는 만기 3년짜리 상품이다. ELS 952호는 S&P500, HSCEI, EURO STOXX50을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매월 0.635%(연 7.62%)의 수익을 지급하는 3년 만기 상품이고, ELS 953호는 KOSPI200, HSCEI, EURO STOXX50을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연 5.60%의 수익을 지급하는 만기 3년짜리 상품이다. ELS 954호는 KOSPI200, S&P500, EURO STOXX50을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연 8.00%의 수익을 지급하는 3년 만기 상품이고, ELS 955호는 S&P500, HSCEI, EURO STOXX50을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연 6.00%의 수익을 지급하는 만기 5년짜리 상품이다. ELS 956호는 S&P500, HSCEI, EURO STOXX50을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연 9.50%의 수익을 지급하는 3년 만기 상품이고, 100조클럽 ELS 58호는 S&P500과 길리어드사이언시스를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연 9.10%의 수익을 지급하는 만기 3년짜리 상품이다.

대신[Balance] DLS 206호는 금가격, 은가격, WTI유 최근월선물을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연 6.70%의 수익을 지급하는 만기 3년짜리 상품이다.

대신[Balance] DLB 19호는 USD/KRW 환율을 기초자산으로 조건 충족 시 최대 연 7.5%의 수익을 지급하는 만기 1년짜리 상품이다.

최소 청약단위는 100만원이며 발행일은 9월 7일이다. 총 판매규모는 460억원이고, 상품가입은 대신증권 영업점과 대신증권 홈페이지(www.daishin.com), HTS, MTS에서 하면 된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538.0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20% 엔지켐생명... +0.75%
LG전자 -6.39% 툴젠 +6.63%
SK디앤디 +1.42% 한양이엔지 +5.02%
SK가스 +1.48% 스튜디오드... +6.10%
더존비즈온 +11.25% 셀트리온헬... -2.99%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성지건설 +2.68%
LG디스플레... +2.15%
LG전자 -6.39%
POSCO +1.84%
LG화학 +3.5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신라젠 -3.91%
유진기업 -2.39%
텍셀네트컴 +1.18%
메디톡스 +2.37%
펄어비스 -0.7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37%
SK하이닉스 +1.54%
LG화학 +3.55%
LG디스플레... +2.15%
한국가스공... +4.0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티슈진(Reg.... +7.48%
메디톡스 +2.37%
바이로메드 +15.49%
신라젠 -3.91%
미투온 +8.5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