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12원 급등한 1142.6원 마감…2년만에 '최고'

입력 2015-07-14 15:47:33 | 수정 2015-07-14 15:51:57
원·달러 환율이 12원 급등하며 2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14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12.0원 오른 1142.6원에 마감했다. 원·달러 환율이 1140원은 넘어선 것은 2013년 7월 9일(종가 1141.7원) 이후 2년여만이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미국 금리인상 이슈가 재부각되면서 달러화가 강세를 나타내자 상승폭을 키웠다.

손은정 NH선물 연구원은 "원·달러 환율이 달러화 강세, 유로화 약세와 함께 중국 증시 조정에 반응하며 쏠림현상이 나타났다"며 "1150원까지 고점을 높일 가능성을 열어놔야 한다"고 말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김영란법 시행령 개정이 필요하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73.7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7% 큐캐피탈 +3.02%
흥아해운 +22.99% 세진전자 +27.39%
SK디앤디 -0.85% 썬코어 -11.01%
삼성전자 +1.36% 에코프로 0.00%
SK가스 -1.78% 에스아이티... -23.0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B금융 +1.44%
NAVER +0.25%
효성 -0.35%
기업은행 +0.79%
금호석유 +1.7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59%
알파홀딩스 -0.83%
AP시스템 -0.38%
메디톡스 +0.26%
파라다이스 -1.7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14%
삼성화재 +2.24%
KB금융 +2.96%
현대차 +1.01%
SK이노베이... 0.00%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2.90%
메디톡스 +4.78%
CJE&M 0.00%
티씨케이 +6.70%
GS홈쇼핑 +1.6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