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워즈 왕중왕전

하이 정재훈, 막판 1위 굳히기…수익률 100% 재돌파

입력 2015-06-17 15:38:33 | 수정 2015-06-17 15:38:33
코스닥지수가 1% 넘게 상승하며 710선으로 다시 올라선 17일 '2015년 삼성 SMART TV배 한경스타워즈 왕중왕전' 참가자들은 대체로 전날보다 안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참가자 10명 중 6명의 수익률이 전날보다 개선됐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외국인 '팔자'에 맞선 기관의 매수세 덕에 하루 만에 2030선을 회복했다. 코스닥지수 역시 1% 이상 상승, 710선으로 올라섰다.

정재훈 하이투자증권 압구정지점 부장은 이날 투자원금 대비 6%가 넘는 수익을 챙기면서 마지막 판세 굳히기에 나섰다. 누적수익률은 104.35%를 기록, 대회 종료를 이틀 남겨두고 다시 한번 100%선을 넘어섰다.


포트폴리오에 덕성(6.02%)만 담고 있는 정 부장은 이날 보유 주식 중 일부를 팔아서 530여만원의 이익을 실현했다.

대회 중반 이후 중위권으로 밀려났던 김지행 신한금융투자 도곡지점 PB팀장도 모처럼 5%가 넘는 수익을 챙겼다. 누적수익률은 23.29%로 올라갔다.

김 팀장은 이날도 별다른 매매를 하지 않고 티웨이홀딩스(5.44%), 삼목에스폼(3.38%), 동화기업(6.60%), 코위버(1.99%) 등 기존 보유 종목을 유지하는 데 치중했다.

정재웅 유진투자증권 역삼지점 부장 역시 에스엠(4.12%)과 인선이엔티(1.05%)가 오른 덕에 2% 이상의 수익을 기록, 누적수익률을 12.56%로 끌어올렸다.

전체 2위를 차지하고 있는 민재기 현대증권 온라인채널부 과장은 활발한 매매를 펼쳤지만 3%대 손해를 봤다. 누적수익률은 66.29%로 뒷걸음질쳤다.

민 과장은 기존에 들고 있던 덕성을 추가 매수한 뒤 전량 팔아서 700만원 가까운 수익을 확정했다. 에스텍파마(20.43%)와 디아이씨(-1.48%)도 소폭 손실을 감내하고 모두 팔아치웠다. 반면 현대통신(1.98%)을 포트폴리오에 신규 편입했다.

최하위 순위로 밀려난 배승호 하나대투증권 청담금융센터 대리 역시 손실을 만회하지 못했다. 디에스케이(-5.16%) 등이 하락한 탓에 누적수익률은 마이너스(-) 9.81%로 다소 악화됐다.

올해 1월26일 개막한 스타워즈 왕중왕전은 오는 19일까지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투자원금 1억원으로 실전매매를 한다.

참가자들의 실시간 매매내역은 한경닷컴 홈페이지(http://starwars.hankyung.com)와 증권 애플리케이션 '슈퍼개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슈퍼개미' 애플리케이션을 내려받은 후 가입하면 스타워즈 외에 다양한 주식정보를 1주일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특목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휴대폰 기본료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386.4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0% 툴젠 -2.03%
현대산업 0.00% 휴젤 +0.04%
SK가스 -0.80% NEW -2.08%
SK디앤디 +0.73% 유니슨 +4.16%
SK하이닉스 -1.30% 포스코 ICT -1.83%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코웨이 +0.49%
삼성물산 -0.34%
LG유플러스 -3.53%
삼성SDI -1.99%
신한지주 +2.06%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엠씨넥스 +1.93%
셀트리온 -0.61%
AP시스템 -0.75%
SK머티리얼... -1.57%
톱텍 +2.0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물산 +3.18%
SK텔레콤 +2.33%
이마트 +4.08%
미래에셋대... +0.47%
LG디스플레... +3.6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우리산업 +2.48%
카카오 +3.59%
원익IPS +0.65%
AP시스템 +4.13%
뷰웍스 +4.7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