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건설, 렉스콘 사업부 울산공장 물적 분할 결정

입력 2015-06-15 11:10:55 | 수정 2015-06-15 11:10:55
두산건설은 주력사업 집중과 재무건전성 강화를 위해 비주력 사업인 렉스콘 사업부문 중 울산공장을 단순·물적 분할해 신설회사 울산레미콘을 설립키로 했다고 15일 공시했다.

분할 후 두산건설은 상장법인으로 존속하고, 울산레미콘은 비상장법인이 된다. 분할기일은 오는 8월4일이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2.2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08% KG ETS +1.02%
현대EP +1.07% 성광벤드 +0.57%
SK디앤디 -0.33% 다원시스 +0.88%
SK가스 -1.69% 초록뱀 +2.34%
현대산업 -2.73% 유니크 +1.24%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36%
현대차 +1.06%
신한지주 -1.06%
SK하이닉스 -1.62%
KB금융 -1.9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42%
메디톡스 +8.57%
휴젤 +1.51%
테스 +0.47%
지스마트글... -1.2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