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환레이더

"원·달러 환율, 美 고용 호조에 1120원대 출발 전망"

입력 2015-06-08 08:18:04 | 수정 2015-06-08 08:18:04
8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미국 고용지표 호조에 따른 달러화 강세로 인해 1120원대 초반에서 상승 출발할 전망이다.

5일(현지시간) 뉴욕차액결제선물환(NDF) 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1125.35원에 최종 호가됐다. 최근 1개월물 스와프포인트(+1.15원)를 고려하면 전 거래일 현물환 종가(1111.10원)보다 13.10원 상승했다.

미국의 5월 비농업부문 고용지표 호조에 따른 글로벌 달러 강세 영향으로 상승한 것.

손은정 우리선물 연구원은 "미국 고용지표 호조에 달러당 엔화 환율은 125엔선에 진입했다"며 "13원 가량 오른 역외 환율을 반영해 원·달러 환율은 1120원 초반대에서 출발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고용지표 호조로 미국 중앙은행(Fed)의 9월 기준금리 인상설에 무게가 실리면서 달러화는 강세를 나타냈다.

5일(현지시각) 미국 노동부는 5월 비농업부문 고용이 전월보다 28만건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12월 이후 가장 많이 증가한 것으로 전문가 예상치(21만건 증가)를 웃돌았다.

실업률은 5.5%로 전월대비 0.1%포인트 올랐다. 전문가 예상치(5.4%)보다 높은 수준이나, 이는 새로 고용시장에 참여하는 사람이 늘어났기 때문으로 풀이됐다.

손 연구원은 "원·엔 환율에 대한 경계감이 강화하는 가운데 조선업체의 수주·네고물량(달러 매도), 외국인의 주식 순매수 등 공급 우위 장세가 원·달러 환율 상승세를 제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장중 발표되는 중국의 무역수지 결과를 주목해야 한다"며 "한국은행 금통위의 기준금리 인하 기대감은 환시에 지지력을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우리선물은 이날 예상 범위로 1116.00~1125.00원을 전망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청와대와 국회의 세종시 이전에 대한 견해는?

증권

코스피 2,094.1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09% 루트로닉 +0.17%
SK디앤디 +1.01% 툴젠 +0.99%
SK가스 +1.44% NEW -1.20%
지코 0.00% 능률교육 -5.99%
무학 +1.97% 아즈텍WB -3.3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NAVER -0.62%
LG화학 -1.06%
호텔신라 +0.97%
현대모비스 +0.58%
LG이노텍 -3.6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79%
에스에프에... -0.91%
고영 +1.84%
CJ E&M +2.37%
클리오 +0.5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아모레퍼시... +6.40%
롯데쇼핑 +0.21%
한국전력 +0.46%
한전KPS +4.20%
신세계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스엠 +7.50%
메디톡스 -0.83%
모두투어 +4.10%
하이비젼시... +1.05%
엠씨넥스 +0.46%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