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면세점 대기업 경쟁 7:2…HDC신라면세점·신세계DF '유력 후보'

입력 2015-06-02 09:16:01 | 수정 2015-06-02 09:16:01
IBK투자증권은 2일 서울 시내 면세점 입찰에 참여한 대기업 7곳 중 HDC신라면세점과 신세계DF가 유력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달 1일 마감한 시내 면세점 특허 입찰에는 대기업 7곳과 중소중견기업 14곳이 참여했다. 관세청은 특허심사위원회를 구성, 다음 달 말에 심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신규 면세점 허가는 총 4개로 서울 3곳(대기업 2곳, 중소중견 1곳)과 제주도 1곳이다.

이선애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특허 심사 평가는 관리역량(250점), 지속가능성 및 재무건정성 등 경영능력(300점), 관광 인프라 등 주변 환경요소(150점), 중소기업 제품 판매 실적 등 경제·사회 발전 공헌도(150점), 기업이익 사회 환원 및 상생협력 노력(150점) 등"이라고 설명했다.

대기업 2곳을 선정하는 경쟁에는 HDC신라면세점(호텔신라현대산업개발 합작법인), 현대DF(현대백화점), 롯데면세점, 신세계DF(신세계),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SK네트웍스, 이랜드면세점 등이 참여했다.

이 연구원은 "일반 경쟁 입찰에 참여하는 기업들은 재무건전성 특면에서는 대부분 높은 점수를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관리 역량이나 주변 환경이 핵심 차별화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대규모 면세 및 엔터테인먼트 공간을 개발하고, 기존에 면세점을 경영한 경험이 있는 HDC신라면세점과 신세계DF가 유력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2.9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77% 코리드 0.00%
SK하이닉스 +1.38% 청담러닝 0.00%
삼성전자 +0.21% 빅텍 +2.01%
SK디앤디 -0.49% 한빛소프트 +29.82%
SK가스 +2.28% 툴젠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2.01%
삼성엔지니... 0.00%
롯데케미칼 -0.65%
LG화학 -1.51%
POSCO +0.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51%
에스에프에... -0.56%
주성엔지니... -0.46%
메디톡스 -1.06%
지엔코 +3.80%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3.36%
삼성전기 +2.46%
한화케미칼 0.00%
LG디스플레... +1.40%
대한항공 +1.4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모두투어 +4.46%
휴젤 -3.50%
AP시스템 +3.14%
파라다이스 +2.53%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