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證, 최고 연 10.1% 지급 ELS 등 8종 공모

입력 2015-05-20 14:00:21 | 수정 2015-05-20 14:04:58
기사 이미지 보기


현대증권은 21일부터 이틀간 원금비보장형 주가연계증권(ELS) 5종, 파생결합증권(DLS) 1종, 원금보장형 주가연계파생결합사채(ELB) 1종, 기타파생결합사채(DLB) 1종 등 총 8종의 상품을 408억원 규모로 공모한다고 밝혔다.

스탠다드앤푸어스(S&P)500지수와 HSCEI,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현대able ELS 1058호(3인덱스 하이파이브형)는 최고 연 4.7%의 수익을 제공한다.


코스피200지수와 HSCEI,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현대able ELS 1059호(3인덱스 울트라 스텝다운형)는 노 낙인(No Knock-In Barrier) 구조다. 최고 연 5.3%의 수익을 제공한다.

HSCEI와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현대able ELS 1060호(2인덱스 울트라 스텝다운형) 또한 노 낙인 구조로 최고 연 7.5%의 수익을 제공한다. 코스피200지수와 HSCEI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현대able ELS 1061호(2인덱스 스텝다운형)는 최고 연 7.2%의 수익을 제공한다.

현대able ELS 1062호(2인덱스 스텝다운형)는 HSCEI,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며 최고 연 10.1%의 수익을 제공한다. 모두 3년 만기에 6개월 단위로 조기상환 기회를 준다.

코스피20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현대able ELB 274호(1인덱스 조건부녹아웃형)는 원금보장형 상품으로 1년 만기에 최고 15%의 수익을 제공한다. 하나은행신용사건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현대able DLS 268호(CLN)는 1년 6개월 만기에 최고 연 2.1%의 수익을 제공한다.

CD(양도성예금증서) 91일물 최종호가수익률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현대 able DLB 249호(CD금리 연동 원금보장 디지털형)는 원금보장형 상품으로 3개월 만기에 최고 연 1.82%의 수익을 제공한다.

금번에 공모하는 상품들은 최저 100만원부터 10만원 단위로 투자할 수 있으며, 공모 마지막 날인 22일(금) 오후 2시에 청약을 마감한다.

한편 현대증권은 주간 단위로 합산 3000만원 이상 ELS, DLS(ELB 및 DLB 포함) 공모청약배정 받은 고객을 대상으로 매주 25명을 추첨, 황금열쇠를 증정하는 'E(Every-week) L(Lucky) S(Shot)'이벤트를 실시하고 있다.

공모 및 이벤트에 관한 상세한 내용은 현대증권 전국 각 지점이나 고객만족센터( 1588-6611)로 문의하면 된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초대기업·초고소득자 증세,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434.5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58% 톱텍 +0.98%
LG생활건강 +3.33% 코렌텍 0.00%
KTcs -0.41% 에임하이 0.00%
아모레퍼시... -1.22% 디엔에이링... -1.71%
LG하우시스 -0.45% 디케이락 -0.17%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0.44%
엔씨소프트 -3.36%
롯데케미칼 -0.27%
삼성바이오... -0.52%
POSCO +2.0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유아이엘 -1.99%
뉴트리바이... +1.46%
컴투스 +1.51%
엘오티베큠 -7.18%
이녹스첨단... -2.5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32%
현대차 +1.37%
SK이노베이... +1.72%
현대모비스 +1.02%
호텔신라 +7.9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25%
서울반도체 -0.48%
에스엠 +3.97%
제이콘텐트... +1.74%
NHN한국사이... +5.6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