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1Q 기대 밑돈 실적·화물단가 하락…목표가↓"-KTB

입력 2015-05-11 08:07:35 | 수정 2015-05-11 13:19:36
KTB투자증권은 11일 아시아나항공에 대해 올 1분기 실적이 시장 전망치를 밑돈 데다 화물 운항단가(yield) 하락이 향후 실적에 부정적이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9000원에서 8000원으로 낮췄다. 투자의견은 '중립'을 유지했다.

아시아나항공의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흑자전환한 769억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1조4078억원으로 0.5% 감소했고, 당기순이익은 596억원으로 흑자전환했다.

신지윤 연구원은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의 개선을 보였지만 시장 전망치를 18% 밑돌았다"며 "유류 헷지(위험회피) 비용이 예상보다 컸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헷지는 가격변동이나 환위험을 피하기 위해 미리 일정기간동안 정해진 금액으로 거래키로 계약하는 것을 말한다.

신 연구원은 "유류 헷지를 포함한 최종투입단가가 당초 예상했던 배럴당 78달러보다 높은 81.6달러였다"며 "여기에서 약 260억원의 비용이 더 발생했다"고 분석했다.

2분기부터 유류 헷지비용은 축소되고 있지만, 화물기 추가 투입에 따른 화물 운항단가 하락이 실적 발목을 잡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이에 신 연구원은 올해 아시아나항공의 연간 영업이익 추정치를 기존 대비 17.4% 하향 조정했다. 2분기 별도기준 영업이익도 462억원으로, 1분기 644억원보다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2분기 화물 운항단가는 전년 동기 대비 약 15% 하락할 것으로 보인다"며 "화물기 추가 투입으로 수송량은 증가하나 물량 확보를 위한 단가 인하가 예상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증권

코스피 2,172.7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52% 코미코 -17.31%
SK가스 -0.40% 툴젠 +0.14%
SK디앤디 +0.52% 모바일어플... 0.00%
삼성전자 -1.55% 엔지켐생명... -1.11%
현대중공업 +2.01% 브레인콘텐... -1.3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3.28%
LG전자 +4.05%
현대차 -2.94%
SK하이닉스 -0.41%
KB금융 +1.2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3.70%
컴투스 +2.05%
안랩 +13.65%
웹젠 -2.15%
아모텍 +0.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KT +1.37%
NAVER +1.77%
LG화학 -1.20%
SK텔레콤 +1.16%
KB금융 +1.2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2.43%
코미팜 +8.99%
CJE&M 0.00%
제이콘텐트... +0.99%
게임빌 +2.7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