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4월 43만6859대 판매…전년비 0.8%↓(상보)

입력 2015-05-04 15:11:03 | 수정 2015-05-04 15:15:17
투싼기사 이미지 보기

투싼


현대차는 지난달에 국내 6만3050대, 해외 37만3809대 등 세계 시장에서 지난해보다 0.8% 감소한 43만6859대(CKD 제외)의 자동차를 팔았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월 대비 국내 판매는 4.3%, 해외는 0.1% 감소한 수치다. 현대차는 올해에도 시장 환경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신차 및 주력 차종을 중심으로 내수 판매 견인에 힘쓰는 한편, 해외 시장 개척도 지속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현대차는 4월 국내 시장에서 전년보다 4.3% 감소한 6만3050대를 판매했다.

승용에서는 쏘나타가 8446대로 변함 없이 내수 판매를 이끌었으며, 이 중 하이브리드 모델은 전년 같은 기간보다 3배 이상 증가한 1019대가 판매됐다.

이어 그랜저 7911대(하이브리드 모델 980대 포함), 아반떼 7775대, 제네시스 3365대, 엑센트 1476대, 아슬란 965대 등 전체 승용차 판매는 지난해보다 15.4% 감소한 3만1102대를 기록했다.

SUV에서는 3월 신형 모델이 출시된 투싼의 돌풍이 거셌다. 투싼은 신차효과 및 SUV 열풍에 힘입어 전년 대비 2.7배 증가한 9255대(구형 모델 618대 포함)가 판매되며 국내 SUV 판매 1위를 기록했다.

투싼은 세련된 디자인과 우수한 상품성을 앞세워 4월 말까지 누적 계약대수 1만9000대를 기록 중이어서, 당분간 판매 호조가 지속될 것으로 현대차 측은 기대하고 있다. 싼타페 5679대, 맥스크루즈 667대, 베라크루즈 237대 등 전체 SUV 판매는 전년대비 28.0% 증가한 1만5838대였다.

상용차는 그랜드 스타렉스와 포터를 더한 소형 상용차가 전년보다 1.5% 늘어난 1만4102대 판매됐고, 중대형 버스와 트럭을 합한 대형 상용차는 전년보다 30.3% 줄어든 2008대가 팔렸다.

현대차는 4월 해외 시장에서 국내 공장 수출 11만1658대, 해외 공장 판매 26만2151대 등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1% 감소한 37만3809대를 판매했다.

국내공장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2.3% 감소했으며, 해외공장 판매는 주요 차종의 판매 호조 등을 영향으로 판매가 0.8%로 소폭 증가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신흥 시장을 중심으로 한 성장 둔화, 환율 변동에 따른 불확실성 증대 등 어려운 시장 상황이 지속되고, 이에 따라 업체간 경쟁 또한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며 "대내외 경영환경 변화에 더욱 민첩하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기본 역량을 강화해 미래 성장 기반을 다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31.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07% 애니젠 +6.75%
삼성전자 +1.02% 키이스트 +16.48%
SK디앤디 -1.18% 코리드 0.00%
SK가스 +3.06% 에코프로 +4.74%
현대산업 +0.69% 대화제약 -1.7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6.08%
신한지주 +5.58%
삼성바이오... 0.00%
SK텔레콤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60%
CJ E&M -0.1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2.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