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일평균 주식 거래대금 3년8개월 만에 10조 '돌파'

입력 2015-05-03 08:43:09 | 수정 2015-05-03 09:44:54
지난 4월 코스피와 코스닥이 동반 랠리를 펼치면서 하루 평균 주식 거래대금이 3년 8개월 만에 10조원를 넘어섰다.

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달 증시(유가증권시장+코스닥시장)의 일 평균 거래대금은 10조8천728억원으로 집계됐다.

월별 기준으로 일 평균 거래대금이 10조원을 돌파한 것은 2011년 8월(10조7237억원) 이후 처음이다.

이는 역대 세 번째로 높은 수준이기도 하다. 역대 최고치는 2011년 4월에 기록한 11조3031억원이다.

지난달 국내외의 풍부한 유동성에 힘입어 코스피는 수년간 갇혀 있던 박스권을 벗어나 2100선 위로 올라섰다.

코스닥도 내츄럴엔도텍발 충격으로 조정을 받고 있지만, 7년 3개월 만에 700선을 돌파하며 무서운 상승세를 보였다.

외국인의 순매수 행진과 더불어 그간 증시를 떠났던 개인 투자자들까지 속속 여의도로 복귀했다.

기준금리가 1%대로 떨어지며 투자처를 찾지 못한 단기자금도 상당 부분 증시로 유입됐다.

지난해 말 15조8000억원 수준이던 고객예탁금은 현재 21조원대까지 불어난 상태다.

고객예탁금은 투자자가 주식을 사려고 증권사에 맡겨놓았거나 주식을 판 뒤 찾지 않은 대기자금이다.

대표적인 단기자금 투자처인 머니마켓펀드(MMF)도 연초 이후 33조원 넘게 늘어나 110조원을 웃돈다.

MMF와 함께 단기자금으로 분류되는 증권사의 종합자산관리계좌(CMA) 잔액도 47조~48조원대에 이른다. 증시 거래대금이 늘어날 수밖에 없는 이유다.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bky@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31.07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6.07% 애니젠 +6.75%
삼성전자 +1.02% 키이스트 +16.48%
SK디앤디 -1.18% 코리드 0.00%
SK가스 +3.06% 에코프로 +4.74%
현대산업 +0.69% 대화제약 -1.7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POSCO +6.08%
신한지주 +5.58%
삼성바이오... 0.00%
SK텔레콤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1.60%
CJ E&M -0.17%
에스엠 +0.19%
뉴트리바이... +0.54%
홈캐스트 +2.4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02%
LG화학 +3.28%
현대차 +4.03%
SK하이닉스 +2.21%
현대제철 +3.5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홈캐스트 +2.49%
원익IPS +5.07%
보성파워텍 +0.65%
에스티팜 +2.22%
레고켐바이... +7.8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