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증시, FOMC 결과 앞두고 혼조…유가 6년만 최저

입력 2015-03-18 06:18:21 | 수정 2015-03-18 06:33:31
미국 증시가 중앙은행(Fed)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결정을 앞두고 혼조세로 마감했다. 국제 유가가 추가 하락한 것도 지수에 일부 영향을 미쳤다.

17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28.34포인트(0.71%) 내린 1만7849.08로 장을 마쳤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지수도 6.99포인트(0.34%) 하락한 2074.20을 기록했다.
반면 나스닥 종합지수는 7.93포인트(0.16%) 오른 4,937.43에 거래를 마쳤다.

종목별로는 나스닥 지수에 올라있는 애플과 페이스북이 각각 1.68%, 1.67% 상승했다.

Fed는 이날부터 이틀 일정으로 금리·통화 정책 결정기구인 FOMC 3월 정례회의에 들어갔다. 재닛 옐런 의장은 18일 오후 회의 결과를 성명을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시장에서는 Fed가 이번 회의에서 성명서에 들어있는 '인내심'이라는 문구를 삭제할 것이란 관측이 우세하다. 다만 문구가 삭제되더라도 곧바로 금리 인상으로 이어지진 않을 것이라는 시각도 있다.

달러화 강세가 미국 기업 실적에 부정적 영향을 줄 수 있고 1분기 경제지표도 예상보다 부진하다는 이유에서다.

실제 이날 나온 경제지표도 좋지 않았다. 미국 상무부는 2월 주택착공실적이 전달 보다 17% 급감한 감소한 89만7000건(계절 조정치)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100만 건을 넘어설 것으로 본 시장 예상을 크게 밑돌았다.

국제 유가는 공급 과잉 우려 속에 추가 하락해 2009년 3월 이후 최저치를 나타냈다.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4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원유(WTI) 선물은 전 거래일보다 1% 내린 배럴당 43.46달러에 거래됐다.

한경닷컴 권민경 기자 kyoung@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제 정책관을 지지합니까?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65.7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28% 청담러닝 0.00%
삼성전자 +0.26% 빅텍 +2.87%
SK디앤디 -0.61% 주성엔지니... -0.46%
한국전력 +1.98% 한빛소프트 +29.82%
SK가스 +3.20% 포스코켐텍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1.68%
삼성엔지니... +0.43%
롯데케미칼 -0.52%
LG화학 -0.94%
POSCO +0.1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카오 -0.25%
에스에프에... -0.83%
주성엔지니... -0.46%
메디톡스 -0.17%
지엔코 +5.9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6%
SK하이닉스 +1.57%
아모레퍼시... +3.17%
LG생활건강 +2.01%
한국전력 +1.9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트론 +7.46%
주성엔지니... -0.46%
휴젤 -3.68%
실리콘웍스 +4.02%
모두투어 +1.6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