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원시스, 올해 최대 규모 수주 예상…목표가↑"-하나

입력 2015-03-17 07:52:47 | 수정 2015-03-17 07:52:47
하나대투증권은 17일 다원시스에 대해 올해 전 사업부문의 수주 경쟁력 확보로 실적 기대감이 높아졌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1만9800원에서 2만5750원으로 올렸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이정기 연구원은 "다원시스의 올해 수주금액은 약 1200억원으로, 2011년 1030억원 수주 이후 최대 규모를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히 단기공급 계약성 수주가 확대되면서 실적 안정성이 부각될 것"으로 전망했다.

가속기 부문의 공급 계약 기간은 평균 1~2년으로, 올해 의료용 중입자 가속기 치료센터 전원장치를 비롯해 약 100억원 규모의 신규 수주가 예상된다는 설명이다.

신성장동력인 집진기의 경우도 평균 2년내 납품을 진행하는 계약으로, 수주액은 약 300억원으로 전망했다. 또 중국 집진기 시장의 고성장에 따른 환경 플라즈마 장비의 수줄 증가도 기대했다.

철도 전원장치인 인버터장치는 경쟁사의 사업 철수로 인해 다원시스만 생산 가능하다는 점에 주목했다. 예상 수주액은 약 120억원.

이 연구원은 "과거 다원시스는 서울메트로 5호선과 7호선에 인버터 개조 장치를 납품한 전례가 있다"며 "인버터 장치 교체시기가 지난 만큼 올해는 어느해보다 교체수요가 높을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이어 "오는 6월 신규 공장 가동으로 이연된 신규 수주가 대거 집중될 전망"이라며 "올해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127.1% 증가한 159억원, 매출은 61.9% 늘어난 858억원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박희진 기자 hotimpact@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증권

코스피 2,168.3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60% 넥센테크 -7.24%
SK디앤디 -0.78% 엔지켐생명... -8.91%
SK가스 +2.87% 아스타 +9.43%
삼성전자 -0.23% 메디프론 +12.92%
LG이노텍 -1.08% 툴젠 -0.96%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차 0.00%
NAVER -2.53%
한국전력 +2.83%
LG전자 +3.44%
LG화학 -1.5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리젠 0.00%
CJ E&M +3.71%
컴투스 +4.18%
코미팜 +0.41%
뷰웍스 +0.4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3%
SK하이닉스 +2.31%
SK텔레콤 +2.57%
KT +0.77%
NAVER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1.75%
셀트리온 -0.33%
파라다이스 +1.16%
코미팜 +0.41%
티씨케이 +1.9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