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올바이오파마, 고혈합·고지혈증 복합신약 내년까지 3개 출시 예정

입력 2015-03-11 14:25:09 | 수정 2015-03-11 14:25:09
한올바이오파마가 고혈압·고지혈증 치료 복합신약 개발에 속도를 내며 심혈관계 복합신약의 강자로 우뚝 설 전망이다.

한올바이오파마는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가장 개발 속도가 빠른 고혈압·고지혈증 복합신약 ‘HL040’은 작년 말 임상3상을 마치고 신약 허가절차를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4분기 출시 예정"이라고 밝혔다.

‘HL040’은 고혈압 치료제인 로사르탄과 고지혈증 치료제인 아토르바스타틴의 복합제다. 고혈압과 고지혈증을 함께 앓고 있는 환자들은 고혈압과 고지혈증 치료제 각각의 약물을 한꺼번에 복용해야 하므로 복용에 불편함이 있었다. 또한 서로 다른 두 약물 간에 약물 상호작용 발생이 우려돼 왔다.

이러한 불편함과 우려를 보완하기 위해 개발된 복합신약이 ‘HL040’이다. 한올바이오파마는 DDS(약물전달체계) 기술을 이용해 체내에서 시간차를 두고 흡수가 일어나도록 하는 특징을 구현해 냈다.

특히 고지혈증 성분이 먼저 용출되고, 1~2시간 이후에 고혈압 성분이 용출되기 때문에, 두 약물간의 약물 상호작용이 최소화된다. 즉 두 가지 약물이 합쳐진 복합제를 복용하지만 마치 고지혈증 약을 먼저 복용한 후, 시간차를 두고 고혈압 약을 복용하는 것과 흡사한 효과를 내는 것이 ‘HL040’의 특장점 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올은 ‘HL040’ 외에도 고혈압치료제 텔미살탄과 이뇨제 클로르살리돈을 복합한 고혈압복합신약 ‘HL063’과 고혈압치료제 칸데살탄(Candesartan)과 암로디핀(Amlodipine)을 복합한 고혈압복합신약 ‘HL068’을 개발 중에 있다.

‘HL063’은 분당 서울대병원을 비롯한 18개 병원에서 환자 235명을 대상으로3상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어 내년 3분기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HL068’은 신촌 세브란스병원을 비롯한 22개 병원에서 환자 255명을 대상으로 3상 임상시험을 진행하고 있어 마찬가지로 내년 3분기 출시가 예상된다.

회사 관계자는 “’HL040’을 올해 출시하는 것을 시작으로 내년에 ‘HL068’과‘HL063’ 두 개의 복합신약이 출시될 것"이라며, "이 3가지 복합신약이 단일제에서 복합제 처방으로 바뀌고 있는 심혈관계 약물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증권금융팀

포토슬라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024.6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1.70% KG ETS +2.54%
락앤락 -0.72% 구영테크 +1.36%
SK디앤디 -0.76% KJ프리텍 -18.84%
SK가스 0.00% NHN한국사... +3.33%
현대산업 -3.53% 현성바이탈 -19.2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POSCO 0.00%
현대차 +1.41%
신한지주 -0.53%
SK하이닉스 -1.62%
KB금융 -2.25%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2.14%
메디톡스 +7.49%
휴젤 +0.03%
테스 +1.16%
지스마트글... -2.2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1.62%
LG화학 -0.20%
현대차 +1.41%
한화케미칼 +0.39%
현대모비스 -0.58%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메디톡스 +7.49%
카카오 +4.06%
CJE&M 0.00%
셀트리온 +2.14%
컴투스 +3.37%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