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상장사 배당총액 30% 급증…삼성전자 최대 규모

입력 2015-03-04 12:00:03 | 수정 2015-03-04 12:00:03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한경DB>


지난해 국내 상장사의 배당 총액은 전년 대비 약 3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삼성전자의 배당 총액은 2조9246억원으로 전체의 20% 가량을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해 현금배당을 공시한 상장법인 수는 총 714개사, 배당 총액은 14조1420억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배당 총액인 10조9398억원에 비해 29.3% 증가한 수치다.

시장별로 살펴보면 유가증권시장은 배당을 공시한 법인 수가 총 355곳으로 전년 대비 6개 증가했고, 배당 총액도 2조9831억원 늘어난 13조3075억원이었다.

코스닥시장은 배당을 공시한 법인 수가 전년 대비 58곳 늘어난 359개사였으며, 배당 총액도 2200억원 증가한 8354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대형사의 배당이 증가하는 모습이었다. 유가증권시장은 전년 대비 배당을 증가한 법인이 대형 45개사, 소형 53개사로 나타났다.

대형법인 45곳의 배당총액은 8조8085억원으로 유가증권시장 배당총액의 69.8%를 차지했다.

코스닥시장 내 대형법인 33개사의 배당총액도 3434억원으로 코스닥 배당총액의 45.2%였다.

삼성전자의 지난해 배당총액은 전체의 20.67%인 것으로 조사됐다. 삼성전자의 지난해 주당 배당금은 1만9500원, 배당총액은 2조9246억원이었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최근 배당증가 추세는 배당에 대한 투자관심 고조와 정부의 배당중시 정책 때문으로 보인다"며 "앞으로 배당관련 증권상품 확충과 배당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한 지원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노정동 기자 dong2@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2.7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80% JYP Ent. 0.00%
원림 0.00% 인성정보 -0.49%
태광산업 -0.61% 원익큐브 -0.19%
SK가스 -1.75% 동운아나텍 +1.79%
SK디앤디 -1.21% 툴젠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에스디... +0.75%
현대차 -1.30%
삼성물산 +0.81%
POSCO +3.73%
LG화학 -0.3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79%
지엔코 -9.84%
CJ E&M +10.80%
클리오 -0.62%
광림 -7.0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4.71%
LG전자 +1.49%
OCI +1.46%
삼성전기 -0.76%
미래에셋대... -1.6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메디톡스 +0.17%
코스메카코... +2.02%
솔브레인 +2.36%
이녹스 +0.91%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