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젠, 에이즈 예방백신 임상2·3상용 백신 생산계약

입력 2013-03-12 08:08:25 | 수정 2013-03-12 08:08:25
큐로컴의 계열사인 스마젠은 12일 미국에서 임상시험 중인 '에이즈 예방백신(SAV001-H)'의 임상 1상이 순조롭게 진행됨에 따라 임상 2상, 3상 등 후기 임상시험에 소요될 백신 물질 생산을 유럽 벨기에의 노바셉(Novasep)사에서 본격적으로 개시한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이번 계약은 임상 2상 및 3상에 사용될 에이즈 예방백신(SAV001-H)의 대규모 생산을 위한 공정개발과 제품생산을 포함해서 일차로 약 740만 달러 규모로 체결됐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회사측에 따르면 프랑스에 본사를 두고 벨기에에 생산시설이 있는 노바셉(Novasep)사는 벨기에 국립대학에서 1999년 설립한 벤처기업으로 출발했으며 다국적 제약회사인 GSK의 기술 및 자금지원을 받아, 최근까지 GSK의 백신물질을 공급해 오던 회사다.



이 회사는 바이오 리액터를 이용한 대규모 세포배양에서 정제 및 최종 백신제품포장까지 전 과정을 망라하는 BSL 3(Bio-safety Level III)의 생산시설을 갖추고 있고 벨기에, 프랑스, 미국 등에 공장과 지사를 두고 있는 다국적회사로 기술력과 경험이 풍부한 약 1200명의 전문가가 근무하고 있다. 또 미국 FDA와 유럽연합의 실사를 통해 모든 생산시설 및 기준과 방법이 국제적으로 인증된 기관이다.



스마젠은 에이즈예방백신이 백신 상용화를 위한 대량생산 시스템을 갖출 수 있게 됐다며 스마젠의 오랜 백신개발 연구 성과와 노바셉의 기술력이 시너지를 발휘해 향후 임상2, 3상 시험과 상용화에 쓰일 백신의 품질과 수율은 물론이고 생산 기간 또한 크게 단축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회사 관계자는 "미국 캘리포니아의 4개 임상시험기관에서 진행되고 있는 스마젠 에이즈 예방백신(SAV001-H)의 임상 1b상은 투약 후 1년 기간 경과 시점의 확인 절차만을 남겨 놓은 상태"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지난 번 중간발표에서 보듯이 인체에 투여된 백신은 아무런 독성과 부작용을 보이지 않았으며 에이즈를 예방할 수 있는 항체형성까지 확인됐다"며 "이는 사백신(whole-killed virus vaccine) 전략의 가능성을 기대하던 과학자들과 에이즈로 인해 고통받고 있는 환자들이 많은 국가들에 기쁜 뉴스가 됐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정형석 기자 chs8790@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셀프주유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공공기관 '블라인드 채용' 도입,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증권

코스피 2,450.06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63% 툴젠 -2.74%
넥센타이어 +1.48% 아프리카TV -1.83%
SK가스 0.00% 서울제약 +1.59%
SK디앤디 -0.14% 오스템임플... +0.63%
LG화학 +0.92% 셀트리온 -0.09%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2.33%
한국전력 +2.82%
POSCO +0.15%
LG화학 +0.92%
S-Oil 0.0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09%
휴젤 -0.32%
매일유업 0.00%
주성엔지니... 0.00%
메디톡스 +0.3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기 +3.92%
SK +1.99%
기업은행 +2.01%
삼성생명 +2.39%
KT +2.26%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ISC +8.25%
주성엔지니... 0.00%
나노신소재 +6.35%
비아트론 +0.20%
포스코켐텍 +2.92%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