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重, 4분기 '깜짝' 실적… 영업익 21% 급증 6750억

입력 2009-01-29 17:42:03 | 수정 2009-01-29 17:42:03
지난해 연간으로 첫 2조 돌파… 현대미포도 사상최대 실적
현대중공업이 작년 4분기에 '어닝 서프라이즈(깜짝실적)' 수준의 좋은 실적을 올렸다. 작년 영업이익이 처음으로 2조원을 넘어서는 등 연간 실적도 사상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이번 어닝시즌에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 깜짝실적을 내놓은 것은 현대중공업이 처음이다.

현대중공업은 29일 작년 4분기에 매출 6조509억원,영업이익은 675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각각 42.3%와 21.4%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증권사들의 전망치 평균인 매출 5조3771억원,영업이익 4432억원을 크게 웃도는 것이다. 교보증권 굿모닝신한증권 등은 4분기 영업이익이 2000억원대까지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었다.

현대중공업은 또 계열사인 현대삼호중공업 실적 개선과 선수금 유입에 따른 이자 수입 증가에 힘입어 4분기에만 전년 동기보다 66.5% 증가한 8540억원의 순이익을 올렸다.

또 지난 한 해 매출은 19조9571억원,영업이익 2조2062억원,순이익은 2조2433억원을 올려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조용준 신영증권 리서치센터장은 "현대중공업이 선전할 것은 어느 정도 예상했지만 영업이익 6750억원은 시장 예상치를 크게 뛰어넘은 것"이라며 "4분기 실적은 현대중공업의 높은 경쟁력을 입증한 것으로 해석된다"고 말했다. 조 센터장은 "2~3년 전 고가에 수주한 선박들이 본격적으로 건조되며 매출이 증가했고 환율 상승과 고정비 감소로 수익성이 크게 좋아졌다"고 평가했다.

한편 계열사인 현대미포조선도 작년 매출 3조8047억원,영업이익 5367억원,순이익 5191억원 등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조 센터장은 "현대중공업은 2011년까지 고가에 수주한 일감을 확보하고 있어 향후 3년간은 실적 개선 추세가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김용준 기자 junyk@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POLL

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증권

코스피 2,489.54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4% 툴젠 -2.51%
SK가스 +2.74% 청담러닝 +1.99%
현대EP 0.00% 엔지켐생명... +2.92%
SK디앤디 +3.73% 신라젠 +8.65%
LG전자 -1.24% 루멘스 -1.41%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전자 -1.24%
POSCO -0.88%
삼성바이오... +0.93%
현대모비스 -0.40%
삼성물산 +0.34%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에스에프에... +0.48%
원익IPS +2.02%
휴젤 +1.65%
테라세미콘 +0.69%
컴투스 +1.64%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2.78%
삼성생명 +3.23%
한국전력 +0.61%
한화생명 +6.89%
LG디스플레... +4.81%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2.59%
비에이치 +4.00%
SK머티리얼... +0.40%
SKC코오롱PI +5.06%
JYPEnt. 0.00%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