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현미경]대한전선_관련종목들도 하락 우위, 전기전자업종 -0.01%

목록
- 관련종목들 가운데 위험도는 높지만 성과는 나빠
- 관련종목들도 하락 우위, 전기전자업종 -0.01%
- 외국인/개인 순매수, 기관은 순매도
- 상장주식수 대비 거래량은 2.93%로 적정수준
- 주요 투자주체는 개인투자자
- 주가와 투자심리는 약세, 거래량은 침체
- 주요 매물구간인 7,130원선이 저항대로 작용

관련종목들 가운데 위험도는 높지만 성과는 나빠

8일 오전 10시40분 현재 전일대비 2.67% 하락하면서 6,570원을 기록하고 있는 대한전선은 지난 1개월간 14.01% 하락했다. 동기간 동안 주가움직임의 위험지표인 표준편차는 2%를 기록했다. 이는 전기전자 업종내에서 주요종목들과 비교해볼 때 대한전선의 월간 변동성은 작았지만, 주가가 마이너스를 기록하면서 주가등락률도 주요종목군 내에서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했다는 것이다. 최근 1개월을 기준으로 대한전선의 위험을 고려한 수익률은 -7.0을 기록했는데, 변동성은 상대적으로 낮지만 주가가 약세를 보였기 때문에 위험대비 수익률은 가장 저조한 모습을 나타냈다. 게다가 전기전자업종의 위험대비수익률 7.5보다도 낮기 때문에 업종대비 성과도 좋지 않았다고 할 수 있다.
다음으로 업종과 시장을 비교해보면 대한전선이 속해 있는 전기전자업종은 코스피지수보다 변동성과 수익률이 모두 높은 모습이다. 다시 말하면 동업종에 탄력이 붙으면서 지수대비 초과상승했다는 의미이다.
  위험 수익율 위험대비 수익율
순위 % 순위 % 순위
한솔LCD 1위 2.5% 1위 5.8% 1위 2.3
웅진에너지 2위 2.5% 4위 -12.4% 4위 -4.9
LS산전 3위 2.2% 3위 -3.5% 2위 -1.5
대한전선 4위 2.0% 5위 -14.0% 5위 -7.0
신도리코 5위 1.1% 2위 -3.1% 3위 -2.7
코스피 - 0.9% - 0.6% - 0.6
전기전자 - 1.5% - 11.3% - 7.5

관련종목들도 하락 우위, 전기전자업종 -0.01%
이 시각 현재 관련종목들 중에서는 하락종목 수가 더 많은 가운데 전기전자업종은 0.01% 하락하고 있다.
LS산전
85,800원 ▼1200(-1.38%) 신도리코
53,800원 ▲100(+0.19%)
웅진에너지
18,300원 ▼150(-0.81%) 한솔LCD
69,800원 ▼1200(-1.69%)

11월16일에 대한전선 3/4분기(2010년7월~9월)실적 발표됨
<발표치>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3/4분기 6,256.0억 131.0억 -1,672.8억
직전분기 대비 9.3% 감소 47.4% 감소 적자지속
전년동기 대비 7.1% 증가 14.0% 감소 적자반전

[재무분석 특징]
영업이익률 지속감소중이며 현재 2.93%로 업종평균 수준.유동성은 최근 개선되고 있으나 관찰 요망. PBR은 1.06임.
업종내 시가총액 규모가 가장 비슷한 4개 종목과 비교해보면 대한전선이 순이익대비 현재의 주가수준을 보여주는 PER은 상대적으로 높은 수준이지만, 반대로 자산가치대비 현재의 주가수준을 나타내는 PBR은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이다.
대한전선 웅진에너지 LS산전 신도리코 한솔LCD
ROE -34.1 - 26.6 8.0 18.4
PER - - 14.7 9.3 16.3
PBR 1.1 - 3.9 0.8 3.0
기준년월 2010년6월 2010년6월 2010년6월 2010년6월

외국인/개인 순매수, 기관은 순매도
기관이 4일연속 주식을 팔고 있는 반면 외국인은 3일연속 주식을 사고 있다. 4주간을 기준으로 보면 외국인이 초반에 동종목을 순매수한 이후에 기세를 이어가며 219,100주를 순매수했고, 개인들도 순매수량을 늘리며 3,875,022주를 순매수했다. 하지만 기관은 매도 관점으로 접근하면서 4,094,122주를 순매도했다.

상장주식수 대비 거래량은 2.93%로 적정수준
최근 한달간 대한전선의 상장주식수 대비 거래량을 비교해보니 일별 매매회전율이 2.93%로 집계됐다. 그리고 동기간 장중 저점과 고점의 차이인 일평균 주가변동률을 2.37%를 나타내고 있다.

주요 투자주체는 개인투자자
최근 한달간 주체별 거래비중을 살펴보면 개인이 93.92%로 가장 높은 참여율을 보였고, 기관이 3.72%를 보였으며 외국인은 2.34%를 나타냈다. 그리고 최근 5일간 거래비중은 개인 비중이 96.7%로 가장 높았고, 외국인이 1.77%로 그 뒤를 이었다. 기관은 1.52%를 나타냈다.

투자주체별 누적순매수투자주체별 매매비중
*기관과 외국인을 제외한 개인 및 기타법인 등의 주체는 모두 개인으로 간주하였음

주가와 투자심리는 약세, 거래량은 침체
현주가를 최근의 주가변화폭을 기준으로 본다면 하락폭이 상대적으로 큰 특징을 보이고 있고, 거래량 지표로 볼 때는 침체국면에 머물러 있다. 실리적인 측면에서는 약세흐름에 투자자들은 불안감을 느끼고 있고 이동평균선들의 배열도를 분석을 해보면 중기적 관점에서 불완전 정배열상태를 보이며 하락으로 추세전환 신호가 나오고 있다.
    침체 약세 보통 강세 과열 
   주가
   거래량
   투자심리

주요 매물구간인 7,130원선이 저항대로 작용
최근 세달동안의 매물대 분포를 살펴보면, 현주가 위로 7,130원대의 대형매물대가 눈에 뜨이고, 이중에서 7,130원대는 전체 거래의 23.9%선으로 매매가 이가격대에서 비교적 크게 발생한 구간이라서 향후 주가가 상승할때 수급적인 저항대가 될 가능성을 고려할 필요가 있고, 그리고 7,030원대의 매물대 또한 규모가 약하기는하지만 향후 주가상승시에 저항대로 작용할 수 있다. 따라서 주가가 단기적인 조정을 받고있는 현재 상황에서는, 제2매물대인 7,030원대의 저항가능성에 보다 더 큰 비중을 두는 시각이 합리적이고, 아직은 제2매물가격대까지는 거리가 꽤 남아있고, 당분간 물량적인 부담이 없기 때문에 추가상승시에 큰 걸림돌은 없을듯 하고, 7,030원대의 저항대 역할은 좀더 기다릴 필요가 있다.

주요 매물구간인 7,130원선이 저항대로 작용
최근 세달동안의 매물대 분포를 살펴보면, 현주가 위로 7,130원대의 대형매물대가 눈에 뜨이고, 이중에서 7,130원대는 전체 거래의 23.9%선으로 매매가 이가격대에서 비교적 크게 발생한 구간이라서 향후 주가가 상승할때 수급적인 저항대가 될 가능성을 고려할 필요가 있고, 그리고 7,030원대의 매물대 또한 규모가 약하기는하지만 향후 주가상승시에 저항대로 작용할 수 있다. 따라서 주가가 단기적인 조정을 받고있는 현재 상황에서는, 제2매물대인 7,030원대의 저항가능성에 보다 더 큰 비중을 두는 시각이 합리적이고, 아직은 제2매물가격대까지는 거리가 꽤 남아있고, 당분간 물량적인 부담이 없기 때문에 추가상승시에 큰 걸림돌은 없을듯 하고, 7,030원대의 저항대 역할은 좀더 기다릴 필요가 있다.

[포인트검색]
12월7일 :대한전선(주) 추가상장(비상장 우선주의 보통주 전환)
12월6일 :대한전선(주) 단일판매ㆍ공급계약 체결(자율공시)
11월29일 :대한전선(주) 기업설명회(IR) 개최(안내공시)


ⓒ 씽크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상반기 스타워즈 실전 투자대회 - 5.18(월) ~ 8.7(금)
한국경제 텔레그램 뉴스채널 핵심 경제뉴스 실시간 확인

증권

코스피 2,023.2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60% 휴온스 -1.28%
SK디앤디 -2.47% 툴젠 -2.21%
SK가스 +0.84% DMS -4.01%
더존비즈온 -1.50% 대원미디어 -1.64%
한국항공우... -2.27% 도이치모터... -3.2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06%
삼성SDI -0.70%
카카오 -0.71%
셀트리온 +1.40%
LG화학 -2.2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페24 +1.71%
메디포스트 +3.83%
에코프로 -0.71%
루트로닉3우... +5.14%
엔지켐생명... +17.1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중공업 +3.56%
현대중공업 +2.33%
LG디스플레... +4.85%
삼성전자우 +0.26%
현대모비스 +2.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와이지엔터... +5.99%
에스엠 +3.74%
메디톡스 +2.86%
파라다이스 +0.27%
원익IPS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