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종동향_코스닥] 컴퓨터서비스/운송업종 약세, 코스닥 지수는 하락

목록

 

코스닥 시장이 장중 하락폭이 커지는 가운데(-2.63p) 상대적으로 컴퓨터서비스업종과 운송업종 등에서 하락흐름이 전개되고 있다. 또한 기관은 전일에 이어 오늘도 순매도를 보이면서 반도체업종 등에서 집중적인 매도세를 보이고 있고, 반대로 개인은 전일에 이어 오늘도 순매수를 보이면서 반도체업종 등에서 매수규모를 늘리고 있다. 현재 코스닥시장은 거래소가 약세흐름을 보이는 것과 발을 맞추는 모습이다.

30일 오전 11시31분 현재 코스닥시장에서 업종별 등락현황을 살펴보면, 컴퓨터서비스업종(-1.8%)과 운송업종(-1.51%)등이 하락률이 큰 것으로 나타났고 반대로 금속업종(0.55%)과 인터넷업종(0.23%)등은 상승률이 큰 것으로 집계되었다.

상승률이 가장 큰 금속업종지수는 전일에 이어 오늘도 상승하면서 또한번 연중최고치를 갈아치우는 모습인데, 향후 추가적인 강세트렌드가 진행될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동업종에 대해서 외국인의 최근 일주일동안 이들은 별다른 움직임은 없었고 상대적으로 개인은 매도에 주로 치중한 것으로 나타났다.

동업종지수의 패턴을 분석해보면 현재위치는 전형적인 정배열 구간에서 5일, 10일, 20일 이동평균선을 상향돌파해내고 있는모습이다.

금속업종내 주요 종목동향을 보면 삼보산업이 8.37%의 상승률로 오늘 업종내에서 움직임이 활발한데, 최근 해당종목에 대한 외국인의 순매도세가 나타나고 있다. 그리고 하이록코리아는 3.78%, 현진소재는 1.98%의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한편 장중 기준으로 지금은 컴퓨터서비스업종의 하락폭이 가장 커지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고(-1.82%), 상대적으로 종이,목재업종은 상승폭이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0.36%)

전반적으로 코스닥 주요업종들은 하락우위를 보이고 있다. 인터넷업종은 (0.23)% 상승중이고 디지털컨텐츠업종이 (0.05)% 오른 반면에 통신서비스업종(-0.9%),IT부품(-1.32%)은 하락했다.

이시각 현재, 외국인은 코스닥에서 38억원의 순매수를 보이고 있다. 디지털컨텐츠업종과 인터넷업종을 주로 매수하고 있고 화학업종과 반도체업종 등에서는 매도우위를 보이고 있다. 이에 따라 디지털컨텐츠업종내 네오위즈인터넷(104200)은 4%오른 8,320원을 기록하고 있으며 게임하이(041140)는 3.7%오른 1,68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한편 인터넷업종내에서 오늘과내일(046110)과 SK컴즈(066270)도 각각 1.45%, 1.14%의 등락폭을 보이고 있다. 상대적으로 외국인이 매도우위를 보이는 반도체업종에서는 네이쳐글로벌(088020)이 전날보다 -12%낮아진 110원을 기록하고 있으며 에스이티아이(114570)와 유니테스트(086390)는 각각 -8.2%,-5.42% 보이고 있다.


ⓒ 씽크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상반기 스타워즈 실전 투자대회 - 5.18(월) ~ 8.7(금)
한국경제 텔레그램 뉴스채널 핵심 경제뉴스 실시간 확인

증권

코스피 2,023.2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60% 휴온스 -1.28%
SK디앤디 -2.47% 툴젠 -2.21%
SK가스 +0.84% DMS -4.01%
더존비즈온 -1.50% 대원미디어 -1.64%
한국항공우... -2.27% 도이치모터... -3.2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06%
삼성SDI -0.70%
카카오 -0.71%
셀트리온 +1.40%
LG화학 -2.2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페24 +1.71%
메디포스트 +3.83%
에코프로 -0.71%
루트로닉3우... +5.14%
엔지켐생명... +17.1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중공업 +3.56%
현대중공업 +2.33%
LG디스플레... +4.85%
삼성전자우 +0.26%
현대모비스 +2.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와이지엔터... +5.99%
에스엠 +3.74%
메디톡스 +2.86%
파라다이스 +0.27%
원익IPS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