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증권 김성욱의 시장을 이기는 전략

주식은 하락 장에서도 수익을 상승 장에서도 손실을 볼 수 있습니다. 이는 투자 전략이 주식의 성패를 결정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애널리스트 관점에서의 거시경제, 기업이익, Valuation 등 기본적인 분석과 주식운용 관점에서의 업종 배분 및 Timing 전략으로 시장을 이기는 투자 전략을 제시하겠습니다.

프로필보기

국내 금융산업 성장과 인력 양성에 대한 중요성

목록

운용전문가인 후배가 투자관련 창업을 한다는 소식을 들었다. 직장인으로서 머무르기에는 뭔가 자산관리에 크게 기여할 잠재력이 크다고 생각은 했으나 막상 이야기를 듣고 보니 불혹의 나이에 과감히 결정이라고 격려해주고 싶다.

 

한국가계의 금융총자산은 2,700조원 수준으로서 전체자산 구성의 25%밖에 안되고, 나머지 대부분은 부동산이란 점은 주지의 사실이다. 그런데 금융자산의 비율이 ‘현재의 늙은 나라’인 일본 수준인 59%까지 증가하려면 앞으로 20 이상동안 우리나라의 금융자산은 매년 두자리 숫자 증가율을 보이면서 지금보다 훨씬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금융 자산 증가 속도가 실물 경기보다 빠르게 증가하는데 있어서 주의할 점은 수익률과 리스크 관리 마리 토끼를 잡아야 한다는 것이다. 저성장/저금리/금융시장 저변동성을 거론하지 않더라도 노후연금과 유사하거나 장기투자에 적합한 다양한 금융상품 개발을 위해서 해외부문의 투자기회가 필요하다는 점은 많이 공감할 것이다. 특히 해외 성장국가의 과실을 국내 가계가 향유하고, 거시경제적으로 안정적인 환율관리에도 도움이 되는 순기능을 공유해야 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문제는 이런 필요성에도 불구하고 과실을 고스란히 외국금융사의 몫이 되는 일이 벌어질까 염려된다는 점이다. 자산관리산업에 대한 중요성이 눈앞에 닥친 현실이란 점이다. 이에 따라 국내 금융회사도 미국과 같이 연보수증권계좌(Fee-based brokerage account) 활성화될 것이다. 이는 매매거래약정에 따른 커미션 제도가 아닌 자산관리 규모와 수익률에 근거한 보수(Fee) 제도로 전환되는 것을 의미하며 국내 금융회사는 이에 따른 대응이 필요하다.

 

특히 금융회사는 인력 양성에 집중해야 한다. 또한 눈앞의 생존전략에만 허덕이는 국내 자본시장 산업에 대해 당국이 적극적으로 ‘안내’ 해주길 바라는 마음이다.

 

얼마 당사 리서치센터에서 신입직원을 채용한 적이 있었다. 길지 않은 공고기간 동안에도 깜짝놀랄 만한 놓치기 아쉬울 정도로 훌륭한 인재들이 많았다. 세계 최고 수준의 꿈나무 인재들이 풍부하다는 점에서 국내 금융회사와 당국이 급속히 변화하는 환경 속에 금융에 특화된 인력 양성에 힘쓰길 센터장인 나부터 결심해본다.

 

당장은 아니더라도 수년내 한국의 자산운용 산업은 기막힌 호기를 맞이할 것이라고 본다. 금융의 삼성전자가 탄생하면 좋긴 하겠으나, 덩치가 크지 않더라도, 후배보다 젊은이의 창업 열기가 확산되어 자본시장의 양적/질적 성숙으로 이어지길 바랄 뿐이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증권

코스피 2,023.25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디스커버... +0.60% 휴온스 -1.28%
SK디앤디 -2.47% 툴젠 -2.21%
SK가스 +0.84% DMS -4.01%
더존비즈온 -1.50% 대원미디어 -1.64%
한국항공우... -2.27% 도이치모터... -3.28%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2.06%
삼성SDI -0.70%
카카오 -0.71%
셀트리온 +1.40%
LG화학 -2.2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카페24 +1.71%
메디포스트 +3.83%
에코프로 -0.71%
루트로닉3우... +5.14%
엔지켐생명... +17.1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중공업 +3.56%
현대중공업 +2.33%
LG디스플레... +4.85%
삼성전자우 +0.26%
현대모비스 +2.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와이지엔터... +5.99%
에스엠 +3.74%
메디톡스 +2.86%
파라다이스 +0.27%
원익IPS +0.63%

20분 지연 시세

포토